건강에 좋은 것들 RSS Icon ATOM Icon 2011/04/29 21:59 흥흥흥

솔잎효소 만들기 미용과 건강에 탁월한 솔잎효소 만드는법



 

 솔잎은 장기간 생식하게 되면 늙지 않고 몸이 가벼워지고 힘이 나고 추위와 배고픔을 모른다고 해서 신선식품이라고 옛부터 불리었다고 한다. 솔잎에는 좋은 효과가 많이 있는데 여기서는 솔잎효소 만들기에 대해 알아 보자.



솔잎효소 만드는법 첫번째는 먼저 솔잎을 채취하는데 6월~7월 연한 새순이 나오는 시기에 채취를 하고 조선솔잎으로 하는게 좋다. 그리고 솔밭에서 채취하면 제선충 때문에 약을 살포했을 수도 있기 때문에 위험하다. 그래서 소나무가 듬성듬성 있는 곳에서 채취해야 한다.




다음으로 솔잎효소 만들기는 송진을 제거해야는데 물을 매일 갈아서 3일정도 담궈서 하고 맑은 물로 행군 다음 하루정도 그늘에 말려 물기를 제거해 준다. 물을 제거한 솔순 무게를 재고 같은무게의 황설탕을 준비하는데 솔순과 황설탕 비율을 10:5비율로 혼합해 항아리에 넣고 솔이 뜨지않게 김말이를 놓고 돌로 눌러준다.




솔잎효소 만들기 다음 순서는 솔순과 황설탕을 섞고 남은 황설탕 50%는 생수와 황설탕을 2:1로 섞어서 끓인후 식혀주고 식힌 황설탕 시럽을 항아리에 부어주는데 물은 솔잎보다 10cm 정도 위에 오도록 해준다. 입구는 창호지로 막아 직사광선이 들지않는 곳에 보관한다.




솔잎효소 만들기 다음 과정은 솔순과 황설탕을 섞어 만들어 놓은 것을 6개월 정도 1차 숙성을 시켜주는 것이다. 숙성을 시키면서 수시로 위, 아래 섞어주고 저어주어야 한다. 그리고 꼭 일주일에 한번씩은 맨위 기름기를 제거해 줘야 한다. 이 기름기는 송진을 말하는데 제거를 하지 않으면 송진 때문에 동맥경화나 부정맥 등 혈관계통의 질환이 생길수 있다.




솔잎효소 만들기 다음으로 6개월 후 재료를 고운천으로 걸러 효소만 따로 6개월 이상 2차 숙성을 시키는데 2차 숙성할때 1주일에 1회이상 뚜껑을 열어 가스를 배출해 줘야 한다. 그렇게 하면 오래 둘수록 맛이 깊고 향이 좋다고 한다. 그대로 원액은 항아리에 보관하고 그늘에 두고 먹을때는 원액:물 비율을 1:8로 혼합해 겨울에는 3일 여름에는 2일 두어 3차 발효를 시켜 냉장고에 넣어 수시로 마시면 된다.




솔잎효소 만들기 주의사항은 다 만들어진 솔잎효소액에도 잔여가스가 남아있을 수 있기 때문에 담아놓은 뚜껑을 오픈할때 아주 천천히 열어 가스 배출을 완전히 하고난 후 열어야 한다.


 


2011/04/29 21:59 2011/04/29 21:59
받은 트랙백이 없고,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트랙백 RSS :: http://forhbd.net/rss/response/635

댓글+트랙백 ATOM :: http://forhbd.net/atom/response/635

트랙백 주소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트랙백 RSS :: http://forhbd.net/rss/trackback/635

트랙백 ATOM :: http://forhbd.net/atom/trackback/635